이야기
오늘의 요리
여기에서 현재의 일일 스페셜을 PDF로 찾을 수 있습니다.
행사
여기에서 현재 이벤트에 대한 개요를 볼 수 있습니다.
Current CORONA-COVID 19 - Measures
Find here the current measures on: CORONA/COVID 19
2021. 11. 27.
우리 비어 가든은 오늘 문을 닫습니다.

짤막한 역사, 배경 및 일화.

"그밖에" - 이 제목으로, 아우구스티너 웹사이트의 적절한 위치에 배경 정보와 역사에 대한 이야기를 실었습니다.

​비어가르텐에 멋진 밤나무가 ​​늘어선 것은 우연이 아닙니다. 이것은 땅에 그림자를 드리워, 지하의 저장소에 보관된 맥주가 낮은 온도에서 보관될 수 있도록 아우구스티너 켈러에서 심은 것들입니다. 100그루가 넘는 나무 중 45그루가 현재 자연 보호 나무로 선정되었으며 고유 식별 번호를 부여받았습니다.​
​» 비어가르텐으로​​​​​​​​

​뮌헨 출신의 작가, 지그프리트 좀머(별명: 지기)​ ​는 비어가르텐의 초기 단골 손님 중 한 명이었습니다. 그는 빠르면 2월이나 3월에도 이곳에서 만나볼 수 있습니다. 발이 차가워지지 않도록 숯 난로를 테이블 아래에 두고 몸을 덥혔습니다. 숯을 닭장 뒤에 보관하고는 했죠.​
» 비어가르텐의 서빙 영역으로​

​"맥주 황소"​ ​는 1891년까지, 현재 홀로 사용되는 장소에서 장치를 돌렸습니다. 항상 원을 그리며 달려, 로프와 윈치 시스템을 통해 지하실 깊은 곳에 보관된 여름 맥주를 지상으로 운반했습니다. 황소가 일하는 것을 구경하길 좋아했던 많은 뮌헨 사람들에게, 이것은 매력적인 구경거리였습니다. 맥주 한잔, 두잔, 세잔, 잔이 더해질수록 더 재미있었겠죠.​
» 레스토랑으로​​​​​​​​

​오래된 지하 저장고의 환기 샤프트​ ​는 겨울에 얼음이 녹아 축축해진 지하실을 건조시키기 위해 사용되었습니다. 3월의 서리가 지나고 여름철이면 문을 닫았죠. 오늘날, 이 환기 샤프트는 항상 닫여있고, 일광 램프가 켜져 있지만, 이 지하실의 벽돌 돔은 독특한 분위기를 자아냅니다.​
» 지하 저장고로​​​​​​​​